MOVING LANDSCAPE


2007.10.17 - 11.9

Exhibit Cat. PG1

장윤성

Yoon Seong CHANG

시각문화, 특히 미술의 영역을 제도화하는 구조적 잣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려는 의도에서 그 경계 지점을 새로운 시각으로 환기시키는 프로젝트이다. 작가는 미술의 경계를 인식하도록 공간을 임의적으로 조작하였다.전시장 바닥을 높이고 무게에 따라 바닥의 기울기가 다르게 반응하는 장치를 통해 인터렉티브 요소를 도입하였으며, 스트라이프를 이용해 강렬한 색채대비 효과와 착시현상을 연출하였다. 전시환경의 조작을 통해 제도화된 전시공간과 관람행위에 대한 질문을 던짐으로써 전시장과 작품, 작품과 관객, 이 두 개념 사이의 관계를 새롭게 정의내리고자 하는 시도였다. 적극적인 공간체험과 시각적 흥미를 유도하여 디지털 시대에 미디어를 통한 대중과의 소통가능성을 모색하고자 했다.

Yoon Seong CHANG’s project aims to question the standardized system of art and our visual culture. Through this project, the artist tries to bring a new point of view on the boundary drawn by the art world. In the ‘Moving Landscape’, he manipulated the space so that visitors can experience the border of art. The artist lifted up the floor and introduced the interactive element with the device reacting to the weight of people causing the floor’s inclination. The optical illusion was created by the colors in contrast with stripy wood panels. The manipulated exhibition space questions the institutionalized art space and the act of viewing. He attempted to redefine the relationship between exhibition space and shown artwork, work and viewers. By inciting visitors to experience the active participation and with the visually entertaining aspect, the artist tried to creat a new way of communicating with digital generation public through digital media.